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침수이력 한눈에 볼 수 있는 '풍수해 정보지도' 공개

 

서울시가 '풍수해 정보지도'를 한눈에 쉽게 볼 수 있도록 내용을 보완해 서울안전누리(safecity.seoul.go.kr) 홈페이지에 공개했다.

 

시는 지난해부터 풍수해 특성, 피해발생 원인 등을 종합적으로 조사・분석해 '풍수해 정보지도'를 만들었으며, 올 여름 GIS를 기반으로 과거 침수이력을 보완하고, 시간당 95mm의 집중호우 발생시 침수 예상지역을 사전에 알 수 있도록 했다.

 

풍수해 정보지도는 ▴과거 침수이력('10년~'13년) ▴침수 예상지역 ▴재난발생시 대피경로 및 안전대피소(261곳) ▴응급의료기관(385곳) ▴공공기관(810곳) ▴재해쓰레기 등 생활폐기물 보관 장소(213곳) ▴재난상황 전파체계 및 재해구호물자 현황 등을 볼 수 있다.

 

특히 지번이나 도로명 등으로 우리 동네의 침수이력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세분화 했고, 침수예상 지역은 보기 쉽게 색깔로 구분했다.

 

아울러 시는 올 11월까지 ▴하천재해 위험 ▴도로・주택가 침수 위험 ▴토사유출 위험 ▴사면재해 위험 ▴풍수해 위험지구에 대한 저감대책 ▴방재시설 현황 등의 내용도 추가할 예정이다.

 

 

 

출처: 서울시-안전·소방·민방위 – http://safe.seoul.go.kr/archives/268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