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서울시 교육청

안전한 학교 급식을 위한 서울교육청-서울시의회 교육위 합동기자회견


서울특별시교육청(조희연 교육감)과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교육위원장 김문수),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이병호)는 안전한 학교급식을 위해 뜻을 같이 하기로 하고 공동 기자회견을 가졌다.


 


□ 이번 기자회견은 안전한 학교급식을 제공하기 위하여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여·야 의원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이뤄지게 되었다.


조희연 교육감은 그동안 학교급식의 안정적 운영을 위해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새누리당(송재형, 황준환, 김용석 의원)과 새정치민주연합(김문수, 장인홍 의원) 및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와 현안문제를 협의해 왔다.


 


□ 이번 합의에 따라 서울시교육청은


1인 견적 수의계약 금액을 현행 1천만원 이하에서 지방계약법 등 관계법령에 따라 2천만원 이하로 조정하여 학교급식위원회 심의를 거쳐 확정할 계획이다.


– 서울친환경유통센터와 일반공급업체 간 동일하게 2천만원 이하로 하여 경쟁을 통해 고품질의 식재료가 학교에 납품되도록 할 계획이다.


– 업체선정은 학교급식 기본 지침에 따라 학교장이 학교운영위원회의 심의를 받아 자율적으로 선정하도록 한다.


– 아울러 학교급식 관련하여 비리가 발생하지 않도록 비리연루자는 2014. 9월에 발표한 청렴도 종합 대책에 따라 강력한 처벌을 할 계획이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는 학교급식 운영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제고하기 위해


– 지역별, 품목별, 가격경쟁 요소 등을 골고루 고려하여 공개경쟁을 통해 투명하게 산지공급업체를 선정한다.


– 배송(납품)협력업체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지정‘농산물 식재료 우수 관리 업체’로 확대하여 업체 간 경쟁체제를 구축한다.


– 시의회 여ㆍ야 의원, 외부 전문가, 학교관계자 등으로 친환경유통센터 운영위원회를 구성하여 핵심적인 업무에 대한 심의 및 자문을 하여 투명성과 객관성을 확보한다.


 


□ 교육위원회 김문수 위원장은“학생들의 건강과 직결된 학교급식은 여ㆍ야가 따로 없이 한 목소리를 내는 것이 중요하다. 앞으로도 교육위원회는 투명하고 질 높은 학교급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그동안 학교급식에 대한 정치적 논란으로 인해 학교가 급식운영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이번 기자회견을 통하여 일선학교가 자율적으로 학교급식을 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했다는 데 큰 의미가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앞으로도 서울교육의 현안 문제는 시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시의회 및 관계기관과 대화와 협력을 통해 추진함으로써 시민이 만족하는 교육정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 서울시 교육청 – http://enews.sen.go.kr/news/view.do?bbsSn=111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