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지방자치단체

세종문화회관 9월 천원의 행복

세종문화회관 9월 천원의 행복 국악과 함께하는‘가을밤, 아름다운 동행’

 

–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이 선보일 국악의 현대적 해석, 젊은 국악!

– 관객들과 함께 호흡하며 ‘음악적 동행(同行)’을 기대하는 무대

– 선선해지는 가을날 어울리는 프로그램 기획 : 국악의 ‘흥’과 ‘멋’이 있는 공연

– 관현악 뿐 아니라, 해금 협주곡, 민요, 판소리 등 다양한 레퍼토리 선보여

– 9.1(월)~3(수) 세종문화회관 ‘천원의 행복’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접수 가능

 

□ 세종문화회관(사장 박인배)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천원의 행복’은 오는 9월 29일(월)~30일(화) 세종 대극장에서 오후 7시 30분 9월 천원의 행복 <국악과 함께하는 ‘가을밤, 아름다운 동행’>을 선보인다.

○ 이번 공연은 무더운 한여름을 보내고 선선해지는 가을 날씨에 잘 어울리는 음악회를 마련했다. 국악의 흥과 멋을 잘 드러내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하여,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의 젊은 연주와 함께 관객들과 호흡하며 아름다운 동행을 이루어낼 무대로 기대된다.

 

 

 

<가을밤, 국악의 매력에 물들다. 우리 음악을 신선하게 풀어내는 흥겨운 무대!>

□ 9월 천원의 행복 공연은 창조적 감성과 도전 정신으로 젊은 국악, 새로운 음악을 만들어 가고 있는 서울시청소년국악단(단장 유경화)의 연주와 함께한다. 지휘는 국악계 젊은 지휘자로 급부상 중인 채길용이 맡고, 총 예술감독은 단장 유경화가 함께 한다. 이번 공연은 가을 정취에 어울리는 프로그램으로 선별하여 국악관현악곡 뿐 아니라, 판소리, 해금 협주곡, 민요 등 다채롭고 풍성한 우리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 이번 공연에는 관객들에게 친숙한 프로그램이 많아, 국악을 보다 쉽고 가깝게 느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2002 부산 아시안 게임의 공식 주제가인 <프론티어/작곡 양방언〉를 청소년국악단의 색깔로 재해석해 들려 줄 예정이며, 청소년국악단 단원인 김재우, 박진선 두 소리꾼이 <춘향가>, <심청가>, <흥보가>의 눈대목을 입체창(立體唱)으로 선보인다. 관객과 호흡하는 대화창이 끝나면 가을의 여유로움을 만끽할 수 있는 해금 협주곡 <추상>이 이어진다. 반복된 일상에서 벗어나 높은 가을 하늘을 바라보며 어릴 적 한가로운 기억을 떠올리며 작곡된 이 곡은 해금 선율과 함께 가을밤 정취와 잘 어우러질 공연의 백미다. 해금 연주는 서울시국악관현악단 수석 서은영이 함께 한다. 이어, 경기 뱃노래의 선율을 테마로 차용하여 장단을 현대적 감각으로 정형화시킨 <신뱃놀이> (편곡 원일)로 흥겨움을 고조시키고 신세대 여성 퓨전국악그룹 ‘별악’과 함께 관객과 호흡하는 민요판이 벌어질 예정이다.

 

행사내용자세히보기 : 세종문화회관 9월 천원의 행복 국악과 함께하는 가을밤, 아름다운 동행

 


관련소식

출처: 서울특별시-문화·관광·체육·디자인 – http://sculture.seoul.go.kr/archives/47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