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뮤지컬

뮤지컬 공연장을 찾은 스타들의 극찬 이어져

Posted on by in 뮤지컬

뮤지컬 <데스노트>가 지난 19일 화려한 막을 올린 가운데 동료 스타들이 공연장을 찾아 화제다.

개막 이후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뮤지컬 <데스노트> 공연장에 설경구, 이정재, 박주미, 강혜정, 김민재, 정석원, 한선천, 오초희, 심은경, 하니(EXID), 최유라, 류의현, 최영락 등 내로라하는 동료 스타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공연을 관람한 스타들은 압도적인 무대에 ‘탄탄한 스토리에 배우들의 연기까지 집중할 수 밖에 없었던 공연이었다’, ‘각 배우들의 캐릭터 몰입도가 대단했다.

무대 위 배우들의 존재감에 시선을 뗄 수가 없었다.’ 며 작품과 배우에 대한 찬사를 아끼지 않았으며, ‘배우들의 에너지가 놀라웠던 만큼, 마지막까지 모두 건강하게 좋은 공연 마쳤으면 좋겠다’ 며 출연배우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명실상부 올해 최고의 뮤지컬로 주목 받고 있는 뮤지컬 <데스노트>의 객석은 매회 관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룬다. 중독성 있는 넘버와 관객들을 사로잡는 폭발적인 무대 에너지로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를 가득 채우며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는 평이다.

한편, 뮤지컬 <데스노트>는 8월 15일까지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공연된다.

 

정리. 이하나(bliss@stagekey.co.kr)
사진제공. 씨제스컬쳐

출처: 뮤지컬 소식 – 뮤지컬 공연장을 찾은 스타들의 극찬 이어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