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코리아

서울시 교육청

「제4회 서울교육종단연구 정책토론회」개최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산하 교육연구정보원(원장 정인순)은 9월 25일(목) 13:30부터 안중근의사기념관 강당에서「제4회 서울교육종단연구 정책토론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2010년부터 2013년까지 조사된 4개년도 종단자료를 바탕으로 진행된 정책연구과제에 대하여 학계 전문가와 현장 교원, 정책 부서 담당자의 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되었다.


 


이번 정책토론회에서는 총 4개의 연구과제가 발표되며, 김경근 교수(고려대)의 교육격차에 대한 연구 외에, 황매향 교수(경인교대)는 학생들이 참여하는 학습 외 활동과 진로 및 정의적 성취의 관계를 통해, 다양한 학습 외 활동이 학생들의 진로와 정의적 영역의 발달에 영향을 미치고 있음을 제시하였다. 학습 외 활동을 지원하기 위한 가정, 학교, 사회수준에서 정책개발과 제도개선 등이 필요함을 논의한다.


 


▢ 또한, 권순달 교수(수원대)는 중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초등학교에서 진학한 학생들이 보다 효과적으로 학교생활에 적응할 수 있는 방안을 알아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학교 적응기제 요인을 분석하여 학교 부적응학생들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한 학교프로그램 마련 및 가정 그리고 사회적 차원에서 지원방안 등을 탐색하였다. 마지막으로 김양분 박사(한국교육개발원)는 서울지역 일반계고등학생의 대학진학에 영향을 미치는 가정배경과 학교교육 요인, 향후 진로계획에 대하여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대학 진학 격차 해소, 고교 교육과 대학 진학지도 프로그램 개선 등을 위한 방안을 논의한다.


 


「서울교육종단연구」는 서울특별시에 소재한 초․중․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2010년부터 2018년까지 9년간 추적․조사하여 서울특별시교육청의 교육정책 및 학교 효과를 측정․파악하는 연구로 서울지역 학생들의 인지적, 정서적, 신체적 변화 과정을 실증적·누적적으로 축적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현재 5차년도 연구가 진행 중이다.


 


이번 정책토론회의 발표와 토론은 서울교육의 주요 현안에 대한 과학적이고 실증적인 분석과 진단으로 이어져 향후 혁신미래교육을 추진할 중요한 근거로 활용될 것이 기대된다.


 


앞으로 서울특별시교육연구정보원은 서울교육종단연구의 수행을 통해 학생과 연계된 학교 및 가정환경(학교․학교장․교사․학부모)에 대한 자료를 지속적으로 축적할 예정이며, 학교 현장에 밀착한 실증적 자료의 제공을 통해 ‘실증적 자료에 기반한 정책 결정(evidence-based policy making)’에 기초를 마련하고자 한다.


출처: 서울시 교육청 – http://enews.sen.go.kr/news/view.do?bbsSn=108492